''베스찌 FM: 블라디보스톡''

''베스찌 FM: 블라디보스톡''채널은 국립 블라디보스톡 방송국의 3개 라디오구성채널 중 하나로 연방 라디오채널 ''베스찌 FM: 모스크바''와 같은 정보망을 공유하고 있다. 이 채널은 2011년 8월 26일부터 블라디보스톡지역에서 방송을 시작했다.

주파수: 89.8 MHz

''베스찌 FM''은 정보분석 라디오채널로 뉴스, 러시아 연해주 및 연해주와 같은 정보를 공유하는 다른 지역의 주요 사건들의 직접 중계보도 그리고 이에 대한 자세한 전문가의 해석, 평론 등이 방송된다. 현지보도방송 및 직접 연결, 전문중계방송, 분석가들의 해석을 가장 먼저 접할 수 있다.

2016년 직접적인 라디오스튜디오 및 비디오중계방송을 ''베스찌 FM:모스크바'' , ''베스찌FM: 블라디보스톡''에서 시작했다.

이 채널은 블라디보스톡 라디오채널 중에서 유일한 토크뉴스(대화하는 형식의 방송)형식이라는 점에서 독특한 성격을 가지고 있다.

전파방송의 자료를 준비는 ''베스찌: 연해주'' 라디오프로그램부서와 특파원부서에서 수집하며, 특파원으로부터는 이른바 ''사건의 현장''의 정보들을, 뉴스메이커 및 국가기관, 정부, 관청의 대표로부터 정보를 수집하고 있다.

적극적인 방식의 삶 그리고 뉴스가 꼭 생활에 필요한 사람들을 위해 25년 이상 된 특수 강의실이 있다.  오늘날 ''베스찌 FM: 블라디보스톡''은 국립 블라디보스톡 방송국으로부터 TV, 인터넷, 대중매체 등 미디어자원을 최대한 합리적으로 수집하고 있다.

소셜네트워크 속 우리들

날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