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라지보스또크에 세계적인 바다크루즈려행의 새 시기가 열렸다

을라지보스또크에 세계적인 바다크루즈려행의 새 시기가 열렸다

5월 2일 남조선의 석초 항구에서 세계에서 손꼽히는 관광크루즈 (코스타 빅토리아)가 을라지보스또크항에 도착하였다.
«배의 계류는 해역의 계류장에서 13:00에 정해져있슴니다»
도시 관리의 언론 서비스의 내용을 기본으로하여:”연해주 뉴스”가 그것은에 대하여 보도하였다.

이선박은 지난해 남조선과 일본항을 울라지보스토크와 련결시키는 관광선에서 공개적으로 리용되고있었다. 크루즈의 범위는 을라지사람들에게 “보석공주”로 놀라게 할만큼 대단하다.
“코스타 빅토리아”의 길이는 253메터이고 너비는 32.5메터이고배수량은 75166톤에 다란다. 크루즈안의 선실은 790명의 선원들이 들어갈수있는 14의 갑판들로배치되여있고 2349명의 승객들을 받아들일수 있다.
관광객들은 배전에서 빠,식당.카지노.춤마당.체육관.온천.수영장.책방 에서 즐길수있다.

코스타 빅토리아는 이날 23:00에 을라지를 떠나며 일본에 도착하게된다.

또 흥미정보로써 코스타 빅토리아에 소속되여있는 이딸리아 ㅅ쿠르즈회사 “코수타 쿠르즈»에서 작년 에 새 세계신기록을세을수 있는 두대의 슈퍼라이너를 주문하였다.이 모든배들은 배전에6000명이 넘는 관광객들을 태울수있다.

최근 몇년간 연해주의 수도에는  10개나라서 온 외국인 관강객들을 실은 가장현대적인 관광선박들의 주요 항구로 되였다.이것은을라지의 위신이아시아태평양지역 국제협조중심자리에 올랐다는겄을 증명해준다.

또한,크루즈«코스타 빅토리아”는 을라지보그토크의 기본크루즈로될수있고 그의다음 우리도시에는 7,20,31일에 도착할것으로 예견된다.30날에는 다른하나의 거대한 크루즈”코스타 네오로만티카» 기 들어올것이다.

기본적으로 작년에 연해주의 수도에서는 외국선박13척을 입항한전적을 가지고 있다.

페이스북 페이지에 "팔로우"를 누르시고 빠른 소식을 받아보세요!


이 뉴스는 러시아어로 되어 있습니다 >>


사진 출처: www.kr.vestiprim.com


소셜네트워크 속 우리들

날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