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대어, 연해주 수족관으로 이주

열대어, 연해주 수족관으로 이주

올 해 가을 일본에서 온 열대어 대부분이 필수 검역을 통과했다. ‘연해주 뉴스’에 따르면 ‘연해주 수족관’ 은 야생에서 잡은 물고기를 연구 및 적응관에서 열대 바다 전시관으로 이주한다고 전했다.

많은 시간이 소요되고, 섬세한 주의가 필요하기 때문에 약 천 마리 개체의 무리 이동은 여러 단계를 거친다. 고무로 된 작업복을 입은 어류학자들은 부분적으로 융합된 검역 탱크로 내려간다. 물고기 그물이 들어있는 수조를 전달하고 그것을 운송 컨테이너 안에 내려놓는다. 수조를 크레인이 장착된 화물차에 실어 배에 내려놓는다. 그리고 본관으로 운반한다. 여기서 크레인은 열린 물 박람회 <Tropical sea>통로가 있는, 생명유지 시스템 구역에 컨테이너를 들여놓는다. 물고기를 다시 그물로 보내어 산호초로 이루어진 가장 아름다운 수족관 중 한 곳에 풀어 놓는다.

일각고래, 앵무고기, 자바가오리, 점박가오리가 이주했고 새끼상어들이 이주할 예정이다. 다음 해에도 물고기와 무척추동물들이 계속 들어올 것이다.

페이스북 페이지에 "팔로우"를 누르시고 빠른 소식을 받아보세요!


이 뉴스는 러시아어로 되어 있습니다 >>


사진 출처: www.kr.vestiprim.com


소셜네트워크 속 우리들

날씨